학생 저널

15.

엘리베이터 피치는 흥미롭고 효과 만점이었다. 짧은 쇼타임과 다른 주의를 분산시키는 요소의 부재로 인해, 사람들은 발언자에게만 쉽게 집중할 수 있는 것 같다. 내가 본 대부분의 피치는 잘 조직되어 있었고, 그 중 몇은 잘 계산되어 준비된 연극적 요소 덕분에 눈을 뗄 수 없을 정도로 재미있는 것도 있었다. 우리 중에서는 아담이 프리젠터로 나섰고, 나머지 팀멤버들은 각각의 분야에 집중하여 세세한 질문에 대한 대답을 준비했다. 5분의 연설시간을 효과적으로 사용하기 위해 스크립트를 작성해서 반복적으로 연습했고, 10분의 질의응답 시간에 대비해 예상 질문에 대한 답변을 준비했다.

14.

기말 보고서를 마침내 제출했다. 만세! 이제 잠자리에 들 시간이다…

13.

과년도 보고서는 하나같이 상품 계획 섹션을 따로 작성하지 않았으나, 우리는 상품 계획 섹션을 보고서에 써 넣었다. 이제 우리는 다른 보고서처럼, 상품 운영 섹션에 상품 계획 파트를 집어넣으려고 한다. 우리의 상품은 무형의 컨설팅, 교육 서비스이기 때문에, 아마도 상품/서비스 전달 체계와 함께 상품에 대해 소개하는 것이 더 나을 것 같다.

12.

회의, 회의, 회의…

기말고사와 함께 최종 보고서를 작성하느라 다들 잠이 부족해서 난리다. 상품아이디어는 거의 완료되었는데, 아직 상품을 홍보하기 위한 마케팅 비용과 다른 부수 비용 및 예상 이득이 조금 더 조정되어야 할 것 같다. 회사 로고가 주문 제작들어갔다. 내 동생에게, 무보수 자원활동으로. 이번 주 수요일쯤 나온다. 기대가 많이 된다.

11.

상품 개발 쪽이 더 구체화될 수록, 자신감이 생기는 면도 있지만, 비용에 대한 부담감도 만만치 않다. 이 상태로 가면, 우리는 5년 안에 30명이 넘는 꽤 많은 컨설턴트를 고용한 중견 컨설팅 회사가 되어있다. 고정비, 특히 인력 비용을 줄이는 것, 이것이 이제 막 새로운 마켓을 스스로 만들어서 그 마켓에 진출한 비영리 기업이 해결해야 첫번째 과제이다. 고용 비용을 줄이기 위해서는 임금 이외의 매력적인 요소를 잘 배치해야 한다. 동시에 우리 같은 비영리 기업(단체)에게는 모금의 전략도 매우 중요한 부분이다. 수익 모델이 안정화되어도, 우리의 계산에 따르면, 우리의 사업 모델은 일정 부분 외부의 펀딩에 의존할 수 밖에 없다. 우리의 “고객”은 우리의 상품을 전액 지불하고 소비할 만한 여유가 없는, 어려움에 처해있는, 비영리 교육 기관이며, 우리는 “돈”보다는 “미션”이 그 존재이유인 비영리 지원 기간인 것이다. 이것이 모금 전략이 마케팅 전략에 잘 녹아들어야 하는 근본 이유이다.

10.

미팅을 진행할 수록, 모든 팀 멤버가 똑같이 느끼는 것이 있다. 우리 사업의 성공은 우리가 얼마나 시장을 잘 분석하였고, 시장이 원하는 상품을 그들이 원하는 방식으로 공급할 수 있는가에 달려 있다는 것이다. 우리는 스폰서나 기존의 상품이 없기 때문에, 그리고 우리가 거의 새로운 마켓을 창조하는 셈이기 때문에, 다른 팀보다 높은 불확실성에서 오는 더 높은 위험에 노출되어 있다는 생각이 들기도 한다. 그 불확실성을 감소시킬 수 있는 유일한 것은 타겟 마켓에 대한 엄격한 검사와 잘 집중된 상품 개발 계획 뿐이다. “현장에 답이 있다.” 전 직장의 내 상사는 이렇게 말하곤 했었다. 사실이라고 생각한다. 이걸 봐라! 우리의 거의 모든 상품 아이디어는 인터뷰가 끝날 때마다 계속해서 새롭게 바뀐다!

9.

기능적인 파트 분담이 있은 후 첫번째 미팅이다. 우리는 각자의 쓰여진 파트를 공유하고 다른 멤버들에게서 피드백을 받았다.

4시 30분, 멘토와의 미팅. 멘토가 수요일 정기 미팅에 찾아와서, 중간보고서에 대한 코멘트와 피드백을 주고, 현재 우리가 최종 보고서를 작성해가는 과정을 경청했다. 그가 소위 “비영리 전문가”는 아니지만, 우리의 계획과 전략에 대해 다양한 조언을 해주었으며, 특히, 그의 조언이 값졌던 것은 조언이 그의 “신선한” 외부적 시각과 기업가로서의 그의 풍성한 개인적인 경험에 바탕하고 있다는 사실에 크게 기인한다.8.월요일밤, 우리팀 전담 3L과의 미팅을 했다. 그는 우리팀이 고려해보아야 할 다양한 법적 측면을 지적해주었다. 저작권, 상표권, 계약이나 보험 같은 일반적인 이슈에서부터 기업의 법적 책임에 대한 면제나, 우리가 고려해볼 수 있는 기업형태, 고용 계약이나 기밀유지협약서의 법적 의미와 같은, 보다 상세한 부분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내용이 이야기되었다. 우리의 3L은 우리팀이 끊임없이 던지는 질문에 대해 법적인 측면에서 모두 대답해주려고 했으나, 모든 내용 중에서 우리가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한 사실은, 프로젝트 결과물의 소유권은 법적으로 정해진 것이라기보다는 계약과 협상력의 산물이라는 것이었다. 위에서 언급한 어떤 부분도 기존에 우리가 크게 관심을 기울인 것이 아니었지만, 최종 보고서는 확실히 법적인 부분의 분석을 포함해야 할 것이다.

8.

월요일밤, 우리팀 전담 3L과의 미팅을 했다. 그는 우리팀이 고려해보아야 할 다양한 법적 측면을 지적해주었다. 저작권, 상표권, 계약이나 보험 같은 일반적인 이슈에서부터 기업의 법적 책임에 대한 면제나, 우리가 고려해볼 수 있는 기업형태, 고용 계약이나 기밀유지협약서의 법적 의미와 같은, 보다 상세한 부분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내용이 이야기되었다. 우리의 3L은 우리팀이 끊임없이 던지는 질문에 대해 법적인 측면에서 모두 대답해주려고 했으나, 모든 내용 중에서 우리가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한 사실은, 프로젝트 결과물의 소유권은 법적으로 정해진 것이라기보다는 계약과 협상력의 산물이라는 것이었다. 위에서 언급한 어떤 부분도 기존에 우리가 크게 관심을 기울인 것이 아니었지만, 최종 보고서는 확실히 법적인 부분의 분석을 포함해야 할 것이다.

7.

오늘 중간보고서에 대한 점수와 평가를 받았다. 기뻐할 만한 결과다! 그러나 최고점수보다 우리를 더 기쁘게 하는 것은 우리 보고서의 흐름과 각각의 분석 뒤의 논리에 대해 교수님들과 같은 창업 전문가들의 설득력을 얻었다는 점이다. 그것은 우리가 가장 많은 시간과 노력을 들인 부분이기도 하다. 사회적 기업을 창업하는 데는 시장에서의 높은 성공 가능성이 아니라 사회적 필요에 대한 이해관계자들의 이해와 그들의 헌신이 결정적이기 때문이다.

중간보고서의 결과에 고무되어서, 우리는 쉽게 다음 기획 단계로 접어드는 방식에 조금 더 자신감을 가지고 합의에 이르렀다. 우리는 우리 각자가 맡을 보고서의 기능적인 파트를 나누기로 결정했다. 운영관리 계획, 모금 전략을 포함한 마케팅 계획, 조직 구조, 상품 개발, 재정 계획 등. 파트 분담은 각 팀원들의 경력과 강점을 고려하여 이루어졌다.
또한, 전문성의 도움을 받고 현장에 대한 직접적인 감을 익히기 위해 다양한 이해당사자 그룹들과의 인터뷰를 계속하기로 결정했다. 우리의 투자자 역할을 할 기부자, 교장을 비롯한 학교 직원들, 전문가 그룹과 우리의 잠재적인 경쟁자 그룹까지.

6.

중간보고서 마무리를 향해 달리다.

5.

오늘 수업시간에 들은 멘토들의 코멘트는 인상적이었다. 특히, “단순간결함”에 대한 모든 이들의 공통적인 강조는, 우리팀 회의에서 상품을 더 간단하게 하자는 동의가 만들어지는데 큰 도움이 되었다.

여기 멘토들의 조언의 핵심을 짧게 적어놓아보았다.

  1. 너희들의 보고서는 자금 지원을 요청하는 세일즈 문서이니만큼 간단해야 한다.
  2. 간단명료함이 여기의 키 포인트다. 사람들은 연구보고서를 읽고 싶어하지 않는다. 누가 너희의 핵심 고객이고 그들에게 어떤 이득을 줄 수 있는 지를 늘 생각하고 있어야 한다.
  3. 한 가지에 뛰어난 것, 그것이 중요하다. 모든 다른 것은 그 한 가지에서 비롯된다.

아침부터 업계 전문가와 잠재적 경쟁자와 3번의 인터뷰를 진행했다. 인터뷰 3개 모두 우리에게 우리의 타겟 시장과 상품 타입을 새롭게 인식하게 해주는 유익한 시간이었다. 특히, 전문가들의 조언과 경험을 통해 우리는 핵심 고객에게 접근하는 새롭고도 현실적인 방법과 심지어 우리의 고객에 대한 새로운 정의를 생각하게 되었다.

4.

리서치 작업은 끝이 없다. 그러나 다행인 것은, 이제 조금씩 감이 생긴다는 것. 그리고 마켓에서의 우리의 위치도 조금씩 포지셔닝이 되기 시작다. 그러나 더 중요한 것은 이 아이디어의 실현 가능성 여부를 확인하는 일이다. 이제는 직접 사람들을 만날 때다.

3.

자료 수집에 집중할 시간이 왔다!! 우리는 크게 팀을 두개의 기능적인 분야로 나누고 같이 진행하기로 했다. 업계 및 경쟁관계 분석, 그리고 마케팅 플랜 얼개 짜기. 이 모든 것은 주어진 시간과 각자의 강점을 효율적으로 활용하기 위한 나름의 방법이다. 다음 미팅까지 해야 할 각자의 몫과 방향을 다시 정리한 다음, 진행상황을 확인하고 서로 도울 수 있도록 모든 자료는 계속 공유 데이타베이스에 올리기로 했다.

2.

우리팀 공식적인 첫 미팅. 자신의 고유한 장점과 일하는 방식에 따라 프로젝트에서의 자신의 역할을 선택했다. 아무도 서로 똑같은 장점이나 성격이 없다는 것이 재미있고 심지어 놀랍다. 첫번째 역할은 크게 커뮤니케이션을 담당하는 팀과 리서치를 담당하는 팀으로 구분되고, 다시 사업계획이 구체화되는 대로 각자가 담당할 기능적인 분과를 선택할 것이다. 그 외에 우리팀의 멘토인 스티브와 사업의 얼개를 다시 확인하고 이 분야의 배경지식을 다시 채우는 시간도 가졌다.

1.

우리팀3L인 크리스와의 공식적인 첫 미팅. 다행히 모든 팀원이 월요일 저녁에 수업이 있어서 수업이 끝난 후 필요할 때는 각자의 몫이 얼마나 진전되었는지 체크할 목적의 짧은 회의를 갖기로 했다. 게다가 크리스가 주중에 바쁜 사정으로, 월요일이 3L까지를 포함하는 모든 사람들이 다 모일 수 있는 유일한 날인 듯 싶다. 아직은 덜 여문 우리의 사업계획을 듣고 난 후, 크리스는 우리가 아직은 대답할 수 없는 수많은 질문을 쏟아내었다. 2달 후에 우리는 이 질문들에 모두 대답할 수 있어야 한다.